top of page
  • Writer's pictureTrung Nguyen

Advanced Korean News - '패배에도 빛난' 이강인 "막을 방법은 반칙뿐" (2023.03.29/뉴스데스크/MBC)

Transcript


수요일 밤 스포츠뉴스입니다.


어제 우루과이전 패배에도 불구하고, 남다른 존재감을 과시한 선수가 있었습니다.


오랜만에 선발 기회를 잡은 이강인 선수인데요.


클린스만 감독도 이강인을 막을 방법은 반칙 뿐이었다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송기성 기자입니다.


낯선 오른쪽 측면 공격수 자리에서 이강인이 수비 3명의 압박을 가볍게 뚫어내자 함성이 터집니다.


그리고 왼발이 아닌 오른발 크로스로 상대의 간담을 서늘하게 했습니다.


4개월 만의 리턴 매치에서 승리를 거두지 못 했지만, 선발 기회를 잡은 이강인의 활약은 단연 돋보였습니다.


상대의 집중 견제에 부딪히고 넘어져도 다시 일어섰고, 비디오 판독으로 취소가 되긴 했지만 오현규의 환상적인 슈팅도 이강인의 날카로운 킥에서 시작됐습니다.


제가 어떤 포지션에서 뛰든, 그 자리에서 최선을 다해서 팀에 도움이 되는 게 제일 중요하다고 항상생각하기 때문에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클린스만 감독도 극찬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이강인은 정말 재능이 뛰어난 선수입니다.


상대를 괴롭히는 이강인을 막을 수 있는 방법은 반칙뿐입니다.


새 대표팀에서 비중이 커지는 만큼 인기도 점점 높아지고 있습니다.


잘생겨서 괴로운 이강인 선수.


제발 결혼해줘.


이강인 선수 스페인 리그 파이팅하시고 다음에 또 만나요.


바모스.


클린스만 감독의 확실한 눈도장을 받은 이강인은 사흘 뒤 리그 경기에 나섭니다.


MBC 뉴스 송기성입니다.



Translation


This is Wednesday night's sports news. Despite the defeat in yesterday's match against Uruguay, there was a player who stood out with his exceptional presence. It was Lee Kang-in, who got a chance to start after a long time. Coach Klinsmann did not hesitate to praise Lee Kang-in, saying that the only way to stop him was to foul him. This is reporter Song Ki-sung. When Lee Kang-in broke through the defense of three players from an unfamiliar right-wing position, cheers erupted. And his right-footed cross, not his left, sent chills down the opponent's spine. Although he did not win in his return match after four months, Lee Kang-in's performance was undoubtedly outstanding. Even when he was knocked down by the opponent's concentrated defense, he got up again, and Oh Hyun-kyu's fantastic shot, although it was cancelled by video review, started from Lee Kang-in's sharp kick. No matter what position I play in, I always think it's most important to do my best to help the team. So I'm doing my best, he said. Coach Klinsmann also did not hesitate to praise him. Lee Kang-in is a truly talented player. The only way to stop him from tormenting the opponent is to foul him. As his importance in the new national team grows, so does his popularity. Lee Kang-in, who is handsome and tormented. Please marry me. Lee Kang-in, fight in the Spanish league and see you next time. Vamos. Lee Kang-in, who received a definite stamp of approval from Coach Klinsmann, will play in a league match in three days. This is MBC News Song Ki-sung.


Vocabulary


수요일 밤 스포츠뉴스 - Wednesday night sports news - Wednesday night sports news

선발 기회 - Starting opportunity - Starting opportunity

극찬 - High praise - High praise

집중 견제 - Focused marking - Focused marking

반칙 - Foul - Foul

남다른 존재감 - 다른 사람들보다 뛰어난 존재감 - A presence that stands out from others

눈도장 - 눈으로 확인하거나 승인하는 것 - Something that you visually check or approve

바모스 - 스페인어로 '가자'라는 의미 - Meaning of 'let's go' in Spanish


Grammar

1. -에도 불구하고

This grammar point is used to express 'despite' or 'in spite of'. It is used to show contrast between the preceding and the following clause.

Examples:

그는 아픈데도 불구하고 일을 계속했다. 비가 오는데도 불구하고 그들은 축구를 계속했다.


2. -을/를 막을 방법은 -뿐이다

This grammar point is used to express 'the only way to stop/prevent something is...'. It is used to emphasize that there is only one solution or method to a problem.

Examples:

그를 막을 방법은 도망가는 것뿐이다. 이 문제를 해결할 방법은 공부하는 것뿐이다.



Quiz

1. '선발 기회'의 의미는 무엇인가요?

A. 팀을 이끄는 기회

B. 게임을 시작하는 기회

C. 게임을 끝내는 기회

D. 팀을 바꾸는 기회

2. '극찬'의 의미는 무엇인가요?

A. 매우 나쁜 평가

B. 매우 높은 칭찬

C. 매우 낮은 평가

D. 매우 낮은 칭찬

3. 이강인 선수는 어떤 포지션에서 뛰었나요?

A. 왼쪽 측면 공격수

B. 오른쪽 측면 공격수

C. 중앙 공격수

D. 후방 공격수

4. 클린스만 감독은 이강인 선수를 어떻게 평가했나요?

A. 재능이 없는 선수

B. 재능이 뛰어난 선수

C. 평범한 선수

D. 재능이 부족한 선수

Answers

1. B 2. B 3. B 4. B

2 views0 comments

Recent Posts

See All

Advanced Korean News - '시범경기 1위' 한화 '올해는 진짜 다를까?' (2023.03.28/뉴스데스크/MBC)

Transcript 지난 해까지 3년 연속 꼴찌였던 프로야구 한화가 올 시즌 시범 경기 1위를 차지했습니다. 한화 팬들, 올해는 진짜 행복할 수 있을까요? 시범 경기 마지막 날, 한화와 삼성이 1위 자리를 놓고 맞붙었는데 한화 타선이 1회부터 불을 뿜습니다. 우시환이 원태인을 상대로 3점 홈런을 터뜨리며 4:3으로 앞서갑니다. 지난해에는 홈런이 6개였는데

Advanced Korean News - "지켜보고 있다"‥무인점포에 '경찰 영상' (2023.05.28/뉴스데스크/MBC)

Transcript 가게에 상주 점원이 없는 무인점포. 요즘 곳곳에 많이 생기고 있죠? 그런데 CCTV가 있어도 도난사건은 끊이지 않고 벌어지고 있는데요. 경찰이 범죄 심리를 억제할 새로운 아이디어를 냈습니다. 이지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한 무인 점포에 들어선 초등학생. 박스째로 가져간 상품이 결제가 안 되자 낱개 제품을 수십 번 찍어 제값을 내고 갑니다

Advanced Korean News - 낙뢰사고, 해변 특히 위험‥ '30-30' 기억해야 (2023.06.12/뉴스외전/MBC)

Transcript 지난 주말, 강원도 양양 해변에서 서핑을 하다가 낙뢰 사고를 당한 30대 1명이 결국 숨지는 사고가 있었는데요. 여름철에 집중되는 낙뢰 사고의 예방과 대처법을 김아영 기자가 알려드립니다. 캄캄한 밤, 아파트 단지 위로 섬광이 번쩍이고 지나갑니다. 비슷한 시각, 분당에서도 번개가 친다는 제보가 들어왔습니다. 작년 한 해 동안 국내에서 관측

Commentaire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