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Writer's pictureTrung Nguyen

Advanced Korean News - '빈볼 발언 논란' 오재원 "이건 대놓고 때린건데‥" (2023.06.25/뉴스데스크/MBC)

Transcript


박찬호 저격 발언으로 논란을 빚었던 오재원 프로야구 해설위원이 이번에는 투수가 고의로 타자를 향해 공을 던졌다는 발언을 해서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박주린 기자입니다.


어제 삼성과 SSG의 7회 말 동점상황.


SSG는 선두 타자 최정예 솔로포를 시작으로 6점을 뽑아내며 승기를 잡았습니다.


그리고 타자 1번 타순이 돌아오자 삼성은 양창섭을 마운드에 올렸습니다.


두 차례 몸쪽 공을 던진 양창섭의 4구째.


또 한 번 몸쪽으로 들어온 공은 결국 최정의 유니폼에 스치고 말았습니다.


그 순간 고의로 몸에 맞히는 공, 즉 빈볼을 확인한 듯한 오재원 해설위원의 발언이 나왔습니다.


이건 대놓고 때린 건데.


옷에 스친 게 다행이고요.


저는 이런 상황을 가장 싫어합니다.


1루로 출루한 최정을 향해 양창섭이 모자를 벗고 사과했지만 오재원은 말을 이어갔습니다.


이건 사과할 필요도 없고요.


이 전부터 이상해서 제가 좋게 넘어가려고 했는데 대놓고 때린 거거든요.


최정 선수가 모를 리가 없죠.


이후 별 문제 없이 재개된 경기는 SSG의 승리로 끝났지만 논란은 계속됐습니다.


경기 후 양창섭이 자신의 SNS에 '물고기처럼 인간도 입으로 걸린다'며 오재원의 해설을 겨냥한 듯한 글을 올렸고, 몇 시간 뒤 오재원도 '자신은 눈으로 본 것을 말했을 뿐'이라는 의미의 글을 올려 응수했습니다.


이를 두고 팬들 사이에서는 '해설위원이 빈볼이라고 단정짓는 건 부적절했다', '오재원의 지적이 틀린 말은 아니다'라는 등의 갑론을박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오재원은 지난달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코리안 특급' 박찬호를 저격하는 발언을 해 논란이 되자 '말에 신중을 기하겠다'며 사과한 바 있습니다.


MBC 뉴스, 박주린입니다.



Translation


Oh Jae-won, a professional baseball commentator who had previously sparked controversy with his remarks about Park Chan-ho, is now under fire for his comments suggesting that a pitcher intentionally threw a ball at a batter. This is reporter Park Joo-rin. Yesterday, in the bottom of the seventh inning of the game between Samsung and SSG, SSG took the lead by scoring six runs, starting with a solo home run by leadoff hitter Choi Jung. When the batting order came back to the first batter, Samsung brought Yang Chang-seop to the mound. On Yang's fourth pitch, after throwing two balls towards the body, another ball came in towards the body and ended up brushing Choi Jung's uniform. At that moment, commentator Oh Jae-won made a remark as if he had confirmed an intentional hit-by-pitch, also known as a beanball. He clearly hit him on purpose. It's fortunate that it only brushed his clothes. I hate this kind of situation the most. Yang Chang-seop took off his cap and apologized to Choi Jung, who had reached first base, but Oh Jae-won continued his commentary. There's no need to apologize. I've been trying to let it slide because it's been strange from the beginning, but he clearly hit him on purpose. There's no way Choi Jung wouldn't know. The game resumed without any problems and ended with SSG's victory, but the controversy continued. After the game, Yang Chang-seop posted a message on his SNS that seemed to target Oh Jae-won's commentary, saying, Like a fish, a person can also be caught by the mouth. A few hours later, Oh Jae-won also posted a message implying that he only spoke about what he saw, in response. Among fans, there is a debate over whether it was inappropriate for the commentator to definitively call it a beanball, and whether Oh Jae-won's criticism was not wrong. Last month, Oh Jae-won apologized in an interview with a media outlet, promising to be more careful with his words after his remarks targeting 'Korean Express' Park Chan-ho sparked controversy. This is Park Joo-rin, MBC News.


Vocabulary


논란 - controversial; controversy; arguably

고의 - 의도, 의도적으로 - Intentional, intentionally

갑론을박 - 양자간의 논쟁, 논의 - Bilateral debates, discussions

저격 발언 - 다른 사람을 비판하거나 공격하는 발언 - Criticizing or attacking others

동점상황 - 두 팀의 점수가 같은 상황 - Situations where both teams have the same score

빈볼 - 야구에서 투수가 고의로 타자의 몸을 향해 공을 던지는 것 - In baseball, a pitcher deliberately throws a ball toward the batter's body

응수 - responded


Grammar

1. -(으)ㄴ/는다는

This grammar is used to quote or report what someone said or thought. It is equivalent to 'said that' or 'thought that' in English.

Examples:

그는 내일 온다는 말을 했다. 그녀는 그가 좋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다.


2. -(으)ㄹ/ㄴ 리가 없다

This grammar is used to express the speaker's strong belief that something is impossible or unlikely. It is equivalent to 'there's no way that' in English.

Examples:

그는 거짓말을 할 리가 없다. 그녀가 그런 일을 할 리가 없다.



Quiz

1. '논란'이라는 단어의 의미는 무엇인가요?

A. 평화

B. 분쟁, 논쟁

C. 협력

D. 친구

2. '고의'라는 단어의 의미는 무엇인가요?

A. 의도, 의도적으로

B. 우연히

C. 무심코

D. 실수로

3. 오재원 해설위원이 무엇을 고의로 했다고 말했나요?

A. 투수가 고의로 타자를 향해 공을 던졌다

B. 타자가 고의로 투수를 향해 공을 던졌다

C. 투수가 고의로 공을 던지지 않았다

D. 타자가 고의로 공을 던지지 않았다

4. 오재원 해설위원이 박찬호를 저격하는 발언을 한 후 어떤 행동을 했나요?

A. 사과했다

B. 논란을 키웠다

C. 박찬호를 비난했다

D. 퇴직했다

Answers

1. B 2. A 3. A 4. A

2 views0 comments

Recent Posts

See All

Advanced Korean News - '시범경기 1위' 한화 '올해는 진짜 다를까?' (2023.03.28/뉴스데스크/MBC)

Transcript 지난 해까지 3년 연속 꼴찌였던 프로야구 한화가 올 시즌 시범 경기 1위를 차지했습니다. 한화 팬들, 올해는 진짜 행복할 수 있을까요? 시범 경기 마지막 날, 한화와 삼성이 1위 자리를 놓고 맞붙었는데 한화 타선이 1회부터 불을 뿜습니다. 우시환이 원태인을 상대로 3점 홈런을 터뜨리며 4:3으로 앞서갑니다. 지난해에는 홈런이 6개였는데

Advanced Korean News - "지켜보고 있다"‥무인점포에 '경찰 영상' (2023.05.28/뉴스데스크/MBC)

Transcript 가게에 상주 점원이 없는 무인점포. 요즘 곳곳에 많이 생기고 있죠? 그런데 CCTV가 있어도 도난사건은 끊이지 않고 벌어지고 있는데요. 경찰이 범죄 심리를 억제할 새로운 아이디어를 냈습니다. 이지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한 무인 점포에 들어선 초등학생. 박스째로 가져간 상품이 결제가 안 되자 낱개 제품을 수십 번 찍어 제값을 내고 갑니다

Advanced Korean News - 낙뢰사고, 해변 특히 위험‥ '30-30' 기억해야 (2023.06.12/뉴스외전/MBC)

Transcript 지난 주말, 강원도 양양 해변에서 서핑을 하다가 낙뢰 사고를 당한 30대 1명이 결국 숨지는 사고가 있었는데요. 여름철에 집중되는 낙뢰 사고의 예방과 대처법을 김아영 기자가 알려드립니다. 캄캄한 밤, 아파트 단지 위로 섬광이 번쩍이고 지나갑니다. 비슷한 시각, 분당에서도 번개가 친다는 제보가 들어왔습니다. 작년 한 해 동안 국내에서 관측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