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Writer's pictureTrung Nguyen

Advanced Korean News - [단독] "BTS 자리는 ○○번"…승차권 몰래 보다가 들통 (Global CC) / SBS 8뉴스

Transcript


코레일의 한 직원이 그룹 BTS 멤버의 개인정보를 들여다봤다는 사실이 내부 감사에서 적발됐습니다.


그 직원은 BTS 멤버가 열차를 타고 어디에 갔는지뿐 아니라 사는 곳과 휴대전화 번호까지 들여다봤습니다.


사공성근 기자가 단독 취재했습니다. BTS 리더 RM이 SNS에 올린 여행 사진입니다.


KTX 옆에서 포즈를 취하는 등 기차에 대한 애정도 남다릅니다.


지난 2021년 1월에는 서울발 동대구행 KTX 열차표를 끊었는데, 이 여행 일정을 코레일 직원 A 씨가 몰래 열람했습니다.


A 씨는 승차권 정보와 함께 RM이 코레일 회원 가입 때 등록해둔 주소와 휴대전화 번호, 기종 등도 수시로 들여다봤습니다.


2019년부터 시작된 열람은 3년간 18차례나 계속됐습니다. 고객 개인정보는 권한이 부여된 부서에서 업무 목적으로만 열람 가능한데, A 씨는 예약 발매 시스템을 개발, 운영하는 IT 부서에 근무해 접근이 가능했습니다.


A 씨는 RM의 예약 내역을 확인해 실물을 보고 왔다거나, 친구가 근처 좌석을 끊을 수 있게 알려줬다며 주변에 알렸다가 꼬리가 잡혔습니다. 코레일은 유명 연예인의 개인정보를 무단 조회하는 직원이 있다는 내부 제보를 받고 감사를 벌였습니다.


코레일은 A 씨가 RM의 개인정보를 무단 조회한 사실은 확인했지만, 외부 유출 정황은 파악하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A 씨는 또 TV 프로그램에 출연해 화제가 된 코레일 남성 직원의 개인정보도 조회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코레일 감사위는 고객 개인정보 보호 규정을 어긴 A 씨에게 정직 처분을 권고했습니다.


A 씨는 단순 호기심 때문에 조회했으며, 잘못을 반성한다고 소명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Translation


It was revealed in an internal audit that an employee of Korail had looked into the personal information of a BTS member. The employee not only looked into where the BTS member went by train, but also where he lived and his mobile phone number. Reporter Sagong Seong-geun exclusively covered this story. This is a travel photo posted by BTS leader RM on social media. His love for trains is evident as he poses next to a KTX. In January 2021, he bought a KTX ticket from Seoul to Dongdaegu, and this travel itinerary was secretly viewed by Korail employee A. Mr. A frequently looked into the address and mobile phone number that RM had registered when he signed up for a Korail membership, as well as the ticket information. The viewing started in 2019 and continued 18 times over three years. Customer personal information can only be viewed for business purposes by authorized departments, but Mr. A was able to access it because he worked in the IT department that develops and operates the reservation sales system. Mr. A was caught after he checked RM's reservation details and told others that he had seen the actual ticket, or that he had informed a friend so they could book a nearby seat. Korail conducted an audit after receiving an internal tip that there was an employee who was unauthorizedly viewing the personal information of famous celebrities. Korail confirmed that Mr. A had unauthorizedly viewed RM's personal information, but said it could not identify any signs of external leakage. It was also confirmed that Mr. A had viewed the personal information of a male Korail employee who had appeared on a TV program and became a topic of conversation. The Korail Audit Committee recommended disciplinary action against Mr. A for violating customer personal information protection regulations. It was reported that Mr. A claimed he had viewed the information out of simple curiosity and expressed remorse for his actions.


Vocabulary


적발하다 - 발견하다, 드러내다 - ˈkɪvərɪt

단독 취재 - 혼자서 기사를 쓰다 - Write an article on your own

열람하다 - 읽다, 검토하다 - Read, Review

유출 - leaked; spilled; flux

적발됐습니다 - 발견되었습니다 - It was found

단독 취재했습니다 - 혼자서 기사를 취재하였습니다 - I covered the story by myself

남다릅니다 - 특별합니다 - It's special

열람했습니다 - 조회하였습니다 - I looked it up

꼬리가 잡혔습니다 - 잘못이 드러났습니다 - The fault was exposed

유출 정황 - 정보가 외부로 나간 상황 - Circumstances in which information has gone out

정직 처분 - 직무에서 잠시 물러나는 처벌 - The penalty of temporarily stepping down from office

소명한 - 변명하거나 해명한 - Excused or clarified


Grammar

1. -(으)ㄴ/는데

This grammar is used to connect two clauses. The first clause is the background information for the second clause.

Examples:

그 직원은 BTS 멤버가 열차를 타고 어디에 갔는지뿐 아니라 사는 곳과 휴대전화 번호까지 들여다봤습니다. A 씨는 RM의 예약 내역을 확인해 실물을 보고 왔다거나, 친구가 근처 좌석을 끊을 수 있게 알려줬다며 주변에 알렸다가 꼬리가 잡혔습니다.


2. -(으)ㄹ 수 있다

This grammar is used to express potential or ability.

Examples:

A 씨는 승차권 정보와 함께 RM이 코레일 회원 가입 때 등록해둔 주소와 휴대전화 번호, 기종 등도 수시로 들여다봤습니다. A 씨는 RM의 예약 내역을 확인해 실물을 보고 왔다거나, 친구가 근처 좌석을 끊을 수 있게 알려줬다며 주변에 알렸다가 꼬리가 잡혔습니다.



Quiz

1. '적발하다'의 뜻은 무엇인가요?

A. 발견하다, 드러내다

B. 숨기다, 감추다

C. 포기하다, 버리다

D. 이해하다, 알다

2. A 씨가 RM의 개인정보를 몇 번이나 조회했나요?

A. 3번

B. 10번

C. 18번

D. 25번

3. A 씨가 어떤 부서에서 일했나요?

A. 예약 발매 시스템을 개발, 운영하는 IT 부서

B. 고객 서비스 부서

C. 마케팅 부서

D. 인사 부서

4. '유출'의 뜻은 무엇인가요?

A. 밖으로 나가다, 누설되다

B. 내부에 유지하다

C. 보호하다, 지키다

D. 파괴하다, 손상시키다

Answers

1. A 2. C 3. A 4. A

0 views0 comments

Recent Posts

See All

Advanced Korean News - '시범경기 1위' 한화 '올해는 진짜 다를까?' (2023.03.28/뉴스데스크/MBC)

Transcript 지난 해까지 3년 연속 꼴찌였던 프로야구 한화가 올 시즌 시범 경기 1위를 차지했습니다. 한화 팬들, 올해는 진짜 행복할 수 있을까요? 시범 경기 마지막 날, 한화와 삼성이 1위 자리를 놓고 맞붙었는데 한화 타선이 1회부터 불을 뿜습니다. 우시환이 원태인을 상대로 3점 홈런을 터뜨리며 4:3으로 앞서갑니다. 지난해에는 홈런이 6개였는데

Advanced Korean News - "지켜보고 있다"‥무인점포에 '경찰 영상' (2023.05.28/뉴스데스크/MBC)

Transcript 가게에 상주 점원이 없는 무인점포. 요즘 곳곳에 많이 생기고 있죠? 그런데 CCTV가 있어도 도난사건은 끊이지 않고 벌어지고 있는데요. 경찰이 범죄 심리를 억제할 새로운 아이디어를 냈습니다. 이지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한 무인 점포에 들어선 초등학생. 박스째로 가져간 상품이 결제가 안 되자 낱개 제품을 수십 번 찍어 제값을 내고 갑니다

Advanced Korean News - 낙뢰사고, 해변 특히 위험‥ '30-30' 기억해야 (2023.06.12/뉴스외전/MBC)

Transcript 지난 주말, 강원도 양양 해변에서 서핑을 하다가 낙뢰 사고를 당한 30대 1명이 결국 숨지는 사고가 있었는데요. 여름철에 집중되는 낙뢰 사고의 예방과 대처법을 김아영 기자가 알려드립니다. 캄캄한 밤, 아파트 단지 위로 섬광이 번쩍이고 지나갑니다. 비슷한 시각, 분당에서도 번개가 친다는 제보가 들어왔습니다. 작년 한 해 동안 국내에서 관측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