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Writer's pictureTrung Nguyen

Advanced Korean News - [뉴스 속 경제] 중국·브라질 밀착‥미국 주도 질서에 대항? (2023.04.18/뉴스투데이/MBC)

Transcript


놀라 브라질 대통령에 중국방문을 계기로 두 나라를 비롯해 미국이 주도하는 세계 질서에 대항하는 움직임이 주목을 받았습니다.


중국과 브라질, 두 나라의 밀착에 깔린 경제의 의미는 뭔지, 뉴스 속 경제 이성일 기자입니다.


취임 후 첫 순방지 중국을 떠나는 룰라 브라질 대통령은 우전차 전쟁이 계속된 책임을 미국에 돌리는듯한 발언을 남겼습니다.


우크라이나 전쟁뿐이아닙니다.


룰라 대통령은 방문 첫날, 화웨이 RnD 연구소를 찾아 협력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통신 장비를 만드는 화웨이는 안보에 위협이 된다는 이유로 2019년부터 미국과 서유럽 국가의 제재를 받아온 기업입니다.


하지만 룰라 대통령은 개의치 않아보였습니다.


중국과 브라질 두 국가 정상은 서로 물건을 사고팔 때 미국 돈, 달러를 쓰지 않기로 했습니다.


대신 위안, 해알.


자기 나라의 통화를 쓰기로 한 것입니다.


돈을 주고받는 결제망도 미국이 관리하는 결제망 대신에 중국이 구축한 것으로 바꾸기로 했습니다.


두 나라 무역 규모는 크지 않지만 위안화의 쓰임새를 넓히고 위상을 올리려는 중국에게는 의미 있는결정이었습니다.


중국은 태양광 패널을 수출하고 브라질에서 철광석, 사료용 대두를 주로 수입합니다.


전기차를 비롯한 첨단 산업에 필요한 광물 수입도 점차 늘리고 있습니다.


식량을 만들고 공장을 돌리는데 반드시 필요한 것들입니다.


국가의 생존에 필수적인 원자재를 미국 달러 없이 확보할 수 있다면 미국과 경쟁이 치열해진 시기에는 덤 이상의 의미를 가집니다.


친환경 산업 협력 계획도 눈길을 끌었습니다.


제조업 대국 중국은 석탄 발전으로 배출되는 탄소를 줄이는 데 어려움을 겪습니다.


중국 혼자 전 세계 배출량의 4분의 1을 넘는 온실가스를 내뿜을 정도입니다.


브라질은 지구의 허파로 불리는 아마존 산림 또 넓은 국토를 활용해 탄소 감축 효과를 얻고 탄소 배출권을 확보하려는 계획도 갖고 있습니다.


중국의 막대한 탄소 배출을 상쇄할 잠재력을 가진 겁니다.


중국에 경제적 고립을 압박하는 미국에대응한 두 나라의 협력은 중국을 중심으로 한 제2의 공급망 구축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MBC 뉴스 이성일입니다.



Translation


The visit of Brazilian President Lula to China has drawn attention to movements opposing the world order led by the United States, including the two countries. What is the significance of the economic ties between China and Brazil? Here is reporter Lee Seong-il with the news. After taking office, President Lula of Brazil, who is leaving China, his first visit after inauguration, made remarks that seemed to blame the United States for the ongoing trade war. It's not just the war in Ukraine. On the first day of his visit, President Lula visited Huawei's R&D research center to discuss cooperation. Huawei, a telecommunications equipment manufacturer, has been sanctioned by the United States and Western European countries since 2019 on the grounds that it poses a threat to security. However, President Lula seemed unfazed. The leaders of China and Brazil have agreed not to use US dollars when buying and selling goods. Instead, they decided to use their own currencies, the yuan and the real. They also decided to switch to a payment network built by China instead of the one managed by the United States. Although the scale of trade between the two countries is not large, it was a meaningful decision for China, which is trying to expand the use of the yuan and raise its status. China exports solar panels and mainly imports iron ore and soybeans for feed from Brazil. It is also gradually increasing imports of minerals needed for advanced industries, including electric vehicles. These are essential for producing food and running factories. If you can secure essential raw materials for national survival without US dollars, it has more than a bonus meaning in a time when competition with the United States is fierce. The plan for cooperation in the eco-friendly industry also attracted attention. China, a manufacturing powerhouse, is struggling to reduce carbon emissions from coal-fired power generation. China alone emits more than a quarter of the world's total emissions. Brazil plans to utilize the Amazon rainforest, known as the lungs of the earth, and its vast territory to achieve carbon reduction effects and secure carbon emission rights. It has the potential to offset China's massive carbon emissions. The cooperation between the two countries in response to the United States, which is pressuring China with economic isolation, is leading to the construction of a second supply chain centered on China. This is Lee Seong-il from MBC News.


Vocabulary


움직임 - movement; motion; move

밀착 - cohere; contact; adhesion

개의치 않다 - 상관하지 않다, 신경쓰지 않다 - I don't care, I don't care

상쇄하다 - 서로 반대되는 것이나 상반되는 것이 서로 빼앗아 없애다 - Opposites and opposites take away each other and destroy each other

세계 질서 - 세계의 정치, 경제, 사회 등의 체제나 구조 - The system or structure of the world's political, economic, and social systems

취임 후 첫 순방지 - 임기를 시작한 후 처음으로 방문하는 곳 - The first place to visit after starting your term

자기 나라의 통화를 쓰기로 한 것 - 각 나라가 자신들의 화폐를 사용하기로 결정한 것 - What each country decides to use its own currency

국가의 생존에 필수적인 원자재 - 국가가 존재하고 유지되는 데 필요한 기본적인 재료 - The basic materials needed for a nation to exist and sustain

친환경 산업 협력 계획 - 환경을 보호하면서 산업 활동을 진행하는 방안에 대한 협력 계획 - Cooperation on how to carry out industrial activities while protecting the environment

지구의 허파 - 지구의 숨을 쉬는 곳, 산소를 공급하는 곳 - Where the earth breathes, where it supplies oxygen

제2의 공급망 구축 - 기존의 공급망 외에 새로운 공급망을 구축하는 것 - Building new supply chains in addition to existing ones


Grammar

1. -는듯하다

This grammar is used to express the speaker's conjecture or assumption about a situation or action. It is often used when the speaker is not sure about the situation or action.

Examples:

그는 아프는듯하다. 그녀는 행복한듯하다.


2. -기로 하다

This grammar is used to express a decision or agreement made by the speaker or others. It is often used when the speaker is talking about a future plan or intention.

Examples:

우리는 내일 만나기로 했다. 그들은 이 문제를 해결하기로 했다.



Quiz

1. '움직임'의 의미는 무엇인가요?

A. 행동이나 행위

B. 정지 상태

C. 물리적인 위치

D. 정적인 상태

2. 룰라 대통령이 중국을 방문한 이유는 무엇인가요?

A. 미국과의 관계 개선

B. 브라질의 경제 발전

C. 미국이 주도하는 세계 질서에 대항

D. 중국과의 관계 저해

3. '밀착'의 의미는 무엇인가요?

A. 떨어져 있는 상태

B. 두 가지 이상의 것이 서로 꽉 붙어 있는 상태

C. 서로 멀리 떨어져 있는 상태

D. 서로의 관계가 약한 상태

4. 중국과 브라질이 무역을 할 때 사용하는 통화는 무엇인가요?

A. 미국 달러

B. 유로

C. 위안, 해알

D. 엔

Answers

1. A 2. C 3. B 4. C

0 views0 comments

Recent Posts

See All

Advanced Korean News - '시범경기 1위' 한화 '올해는 진짜 다를까?' (2023.03.28/뉴스데스크/MBC)

Transcript 지난 해까지 3년 연속 꼴찌였던 프로야구 한화가 올 시즌 시범 경기 1위를 차지했습니다. 한화 팬들, 올해는 진짜 행복할 수 있을까요? 시범 경기 마지막 날, 한화와 삼성이 1위 자리를 놓고 맞붙었는데 한화 타선이 1회부터 불을 뿜습니다. 우시환이 원태인을 상대로 3점 홈런을 터뜨리며 4:3으로 앞서갑니다. 지난해에는 홈런이 6개였는데

Advanced Korean News - "지켜보고 있다"‥무인점포에 '경찰 영상' (2023.05.28/뉴스데스크/MBC)

Transcript 가게에 상주 점원이 없는 무인점포. 요즘 곳곳에 많이 생기고 있죠? 그런데 CCTV가 있어도 도난사건은 끊이지 않고 벌어지고 있는데요. 경찰이 범죄 심리를 억제할 새로운 아이디어를 냈습니다. 이지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한 무인 점포에 들어선 초등학생. 박스째로 가져간 상품이 결제가 안 되자 낱개 제품을 수십 번 찍어 제값을 내고 갑니다

Advanced Korean News - 낙뢰사고, 해변 특히 위험‥ '30-30' 기억해야 (2023.06.12/뉴스외전/MBC)

Transcript 지난 주말, 강원도 양양 해변에서 서핑을 하다가 낙뢰 사고를 당한 30대 1명이 결국 숨지는 사고가 있었는데요. 여름철에 집중되는 낙뢰 사고의 예방과 대처법을 김아영 기자가 알려드립니다. 캄캄한 밤, 아파트 단지 위로 섬광이 번쩍이고 지나갑니다. 비슷한 시각, 분당에서도 번개가 친다는 제보가 들어왔습니다. 작년 한 해 동안 국내에서 관측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