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Writer's pictureTrung Nguyen

Advanced Korean News - 논란의 기념 촬영‥'우승하고 경위서 제출?' (2023.07.11/뉴스데스크/MBC)

Transcript


PBA 통상 여덟 번째 우승을 차지한 쿠르동 선수가 여자부 우승자 피하비와 기념 촬영을 가졌는데요.


촬영이 뜻밖의 상황으로 이어지면서 두 선수가 경위서를 제출할 상황에 처했습니다.


송기성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압도적인 실력으로 통산 여덟 번째 우승을 차지한 쿠드롱.


다섯 시즌 만에 상금 10억 시대도 열었습니다.


하지만 문제는 엉뚱한 곳에서 터졌습니다.


여자부 우승자인 피아비와의 기념 사진 촬영.


가까이서 찍자는 피아비의 손짓에 쿠드롱이 고개를 저었는데 평소 피아비와 친분이 있는 한 팬이 선수가 서운해했다며 쿠드롱과 언쟁을 벌였고 기자회견장까지 난입해 쿠드롱을 비판했습니다.


쿠드롱도 기자회견 없이 경기장을 떠났습니다.


관계자가 아닌 일반 팬의 대회 진행 방해에 PBA 사무국은 사과와 진상 파악에 나섰습니다.


경기장 출입 금지를 포함해서 경기운영위원회를 열어서 어떻게 조치할지 상의할 예정입니다.


그리고 두 선수 모두 연락이 되지 않는다면서 필요하면 경위서 제출을 요구할 계획입니다.


필요하면 경위서를 문서로 제출해 달라고 요청할 계획입니다.


쿠드롱은 으레 그렇듯이 적절한 간격 이 정도 선이었을 텐데.


피아비 입장에서는 기분 나쁠 수 있는 거죠.


지난 1월에도 여자부 우승자 김가영과 기념 촬영을 가졌던 쿠드롱.


하지만 별다를 것 없어 그 기념 촬영이 뜻밖의 팬의 난입으로 번지면서 남녀부 최다 우승자 쿠드롱과 피아비는 우승의 기쁨 대신 경위서를 웃지 못할 상황에 놓이게 됐습니다.


MBC 뉴스 송기성입니다.



Translation


Player Kudlong, who won the PBA for the eighth time, had a commemorative photo shoot with the women's champion Pihabi. However, an unexpected situation led to both players having to submit a statement. Reporter Song Ki-sung reports. Kudlong, who won the PBA for the eighth time with overwhelming skills, has also opened the era of a billion won prize money for the first time in five seasons. However, the problem arose in an unexpected place. A commemorative photo shoot with Pihabi, the women's champion. At Pihabi's gesture to take a close-up shot, Kudlong lowered his head, which led to a dispute with a fan who was close to Pihabi and felt slighted. The fan even stormed into the press conference and criticized Kudlong. Kudlong also left the stadium without a press conference. The PBA office has apologized and is investigating the incident of a general fan, not a related person, interfering with the tournament. They plan to hold a competition management committee meeting to discuss what measures to take, including banning entry to the stadium. If the two players cannot be contacted, they plan to request a submission of a statement. If necessary, they plan to request the submission of the statement in writing. Kudlong would have kept an appropriate distance as usual. From Pihabi's point of view, it could be unpleasant. Kudlong, who had a commemorative photo shoot with the women's champion Kim Ga-young in January, didn't expect anything different. However, an unexpected fan intrusion during the commemorative photo shoot put the most winning players Kudlong and Pihabi in a situation where they couldn't laugh at the joy of winning, but had to submit a statement instead. This is Song Ki-sung from MBC News.


Vocabulary


통상 - conventionally; typ; normal

언쟁 - 말다툼 - altercation

진상 파악 - 사건의 진짜 상황을 이해하려는 시도 - Attempts to understand the real circumstances of the incident

경위서 - 사건이나 사고의 경위를 기록한 서류 - Documents documenting the circumstances of the incident or accident

압도적 - overwhelming; outnumber; overwhelmingly

적절한 간격 - 적당한 거리 - Suitable distance

번지다 - 한 곳에서 다른 곳으로 퍼져나가다 - Spreading from one place to another


Grammar

1. -(으)면서

This grammar point is used to express two simultaneous actions or states. It can be translated as 'while' or 'as'.

Examples:

그는 노래를 부르면서 춤을 추었다. 그녀는 책을 읽으면서 커피를 마셨다.


2. -(으)면

This grammar point is used to express a condition or a hypothetical situation. It can be translated as 'if' or 'when'.

Examples:

비가 오면 우산을 써야 해요. 시간이 있으면 책을 읽어요.



Quiz

1. '통상'이라는 단어의 의미는 무엇인가요?

A. 일반적으로, 보통

B. 특별하게, 드물게

C. 빠르게, 급하게

D. 느리게, 천천히

2. 쿠드롱 선수가 왜 경위서를 제출해야 하는 상황에 처했나요?

A. 그는 경기에서 부정행위를 했다.

B. 그는 기자회견에서 불쾌한 발언을 했다.

C. 그는 팬과 언쟁을 벌이고 기자회견장을 떠났다.

D. 그는 다른 선수를 폭행했다.

3. '진상 파악'이라는 표현의 의미는 무엇인가요?

A. 사건의 진짜 상황을 이해하려는 시도

B. 사건의 중요성을 과장하는 것

C. 사건의 결과를 예측하는 것

D. 사건의 원인을 찾는 것

4. 쿠드롱 선수와 피아비 선수 사이에 어떤 문제가 발생했나요?

A. 피아비 선수가 쿠드롱 선수를 비난했다.

B. 쿠드롱 선수가 피아비 선수를 비난했다.

C. 팬이 쿠드롱 선수와 피아비 선수 사이의 사진 촬영을 방해했다.

D. 쿠드롱 선수와 피아비 선수가 경기 중에 싸웠다.

Answers

1. A 2. C 3. A 4. C

1 view0 comments

Recent Posts

See All

Advanced Korean News - '시범경기 1위' 한화 '올해는 진짜 다를까?' (2023.03.28/뉴스데스크/MBC)

Transcript 지난 해까지 3년 연속 꼴찌였던 프로야구 한화가 올 시즌 시범 경기 1위를 차지했습니다. 한화 팬들, 올해는 진짜 행복할 수 있을까요? 시범 경기 마지막 날, 한화와 삼성이 1위 자리를 놓고 맞붙었는데 한화 타선이 1회부터 불을 뿜습니다. 우시환이 원태인을 상대로 3점 홈런을 터뜨리며 4:3으로 앞서갑니다. 지난해에는 홈런이 6개였는데

Advanced Korean News - "지켜보고 있다"‥무인점포에 '경찰 영상' (2023.05.28/뉴스데스크/MBC)

Transcript 가게에 상주 점원이 없는 무인점포. 요즘 곳곳에 많이 생기고 있죠? 그런데 CCTV가 있어도 도난사건은 끊이지 않고 벌어지고 있는데요. 경찰이 범죄 심리를 억제할 새로운 아이디어를 냈습니다. 이지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한 무인 점포에 들어선 초등학생. 박스째로 가져간 상품이 결제가 안 되자 낱개 제품을 수십 번 찍어 제값을 내고 갑니다

Advanced Korean News - 낙뢰사고, 해변 특히 위험‥ '30-30' 기억해야 (2023.06.12/뉴스외전/MBC)

Transcript 지난 주말, 강원도 양양 해변에서 서핑을 하다가 낙뢰 사고를 당한 30대 1명이 결국 숨지는 사고가 있었는데요. 여름철에 집중되는 낙뢰 사고의 예방과 대처법을 김아영 기자가 알려드립니다. 캄캄한 밤, 아파트 단지 위로 섬광이 번쩍이고 지나갑니다. 비슷한 시각, 분당에서도 번개가 친다는 제보가 들어왔습니다. 작년 한 해 동안 국내에서 관측

Comentários


bottom of page